다산네트웍스(6,50020 +0.31%)는 8일 다산알앤디 흡수합병에 대한 반대주식수가 다산네트웍스 발행주식총수의 20% 이상에 해당하지 않음에 따라, 이사회에서 합병을 승인하기로 의결했다고 공시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