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영

복면가왕 서인영

가수 서인영이 힙합 대세남 칸토와 함께 무대로 돌아온다.

1일 서인영의 소속사 플레이톤측에 따르면 칸토가 서인영의 신곡 피처링은 물론 모든 활동 무대를 함께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인영은 2년 전 엠넷‘쇼미더머니2’에 출전한 칸토를 도와 자신의 곡 ‘신데렐라’를 힙합 버전으로 선보여 화제를 모았으며 그후 칸토는 '변해가' '눈보다 먼저' 등 앨범을 발표하며 힙합 대세로 떠올랐다.

플레이톤 관계자는 "칸토는 피처링뿐만 아니라 뮤직비디오 출연, 방송활동 등 서인영의 앨범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사격에 나선다”며 “서인영은 2년전 '쇼미더머니2'에서 인연을 맺은 칸토에게 피처링을 제안했고 칸토는 자신의 무대를 멋지게 만들어 준 서인영에게 보답하는 마음으로 기꺼이 참여의사를 밝혀왔다"고 말했다.

서인영은 오는 9일 오후 3시 압구정 예홀에서 쇼케이스를 갖고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나선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