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싱어송라이터 수란이 프라이머리의 새 싱글 앨범에 또 한 번 참여했다.


수란은 5일 정오 발매되는 프로듀서 프라이머리의 새 디지털 싱글앨범'이의이(2-2)'의 타이틀곡 `마네퀸(Mannequin)`에 래퍼빈지노와 공동 피처링으로 이름을 올렸다.

빈지노와 수란이 참여한 '마네퀸'은 모든 여성들이 갈망하고 동경하는 여자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수란은 오는 7월 자신의 새로운 곡 출시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