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원 / 슈퍼링크 화보

강예원 오민석

배우 강예원과 오민석이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 합류한 가운데, 강예원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강예원은 "재벌가 그룹 회장으로부터 맞선 제안을 받은 적 있다"고 밝혔다.

이어 "피트니스 센터에서 운동을 하고 나오다 한 재벌그룹 회장으로부터 아들과 만나달라는 부탁을 받은 적이 있다"라며 "어른이 말씀하시니까 그냥 갈 순 없어 '전 괜찮다'고 했는데 명함을 내밀었다"고 말했다.

또한 "(그분이) 재벌 그룹 회장이더라"라며 "'꼭 좀 연락을 달라'고 하셔서 고민하다가 결국 연락을 못 드렸다"고 덧붙였다.

한편 강예원과 오민석은 4일 진행되는 '우리 결혼했어요4' 제주도 첫 촬영에서 가상 부부로 호흡을 맞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