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스포츠코리아

지난 3일 오후 포항야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 리그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 대 롯데 자이언츠 경기 3회말 2사에서 삼성 이승엽이 400홈런을 쳐 홈을 밟은 후 류중일 감독의 환영을 받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