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스포츠코리아 제공

3일 포항야구장을 찾은 이송정이 자녀들과 함께 남편 이승엽을 응원하고 있다. 이승엽은 이날 경기에서 KBO리그 사상 처음으로 개인통산 400호 홈런을 달성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