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7층~지상 20층…전용면적 24~32㎡ 총 601실 규모
서울 지하철 4호선 산본역 역세권, 서울외곽순환도로 산본IC 인접

생보부동산신탁이 시행하고 포스코A&C가 시공하는 ‘산본역 센트로 601’ 오피스텔이 오는 5일 모델하우스를 개관하고 분양을 시작한다.

경기 군포시 산본동 1123-3번지 일원에 위치한 ‘산본역 센트로601’ 오피스텔은 지하 7층~지상 20층 1개동, 전용면적 24~32㎡ 총 601실 규모다. 산본 중심상권에서는 12년 만에 공급되는 단지로 인근 지역 실수요자는 물론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산본역 센트로 601’이 자리한 군포시는 배후수요가 탄탄한 지역이다. 지난 4월 제조업 용지 100%분양을 완료한 군포시 첨단산업단지를 비롯해 두산그룹의 중앙연구소와 두산중공업, 두산인프라코어 등 총 8개 계열사가 입주할 두산 첨단연구단지가 인근에 들어설 예정이다.

2007년 이후 군포시에 유입된 1~2인 가구는 총 2,340가구인데 반해 오피스텔과 도시형생활주택 공급은 660실에 불과해 1~2인 가구가 거주할 소형주택 공급이 부족한 상황이다.
오피스텔은 군포시 중심상업지구인 산본 로데오거리에 있다. 이마트, 롯데시네마, 은행, 병원 등 생활편의시설이 풍부하다. 걸어서 5분 거리에 서울 지하철 4호선 산본역이 있다. 서울외곽순환도로 산본IC도 인접해 서울 사당까지 차량으로 약 30~40분이면 이동이 가능한 편리한 교통여건을 갖추고 있다. 의정부~금정역 GTX도 기존 사업계획을 보완해 2016년 재추진 될 것으로 예정돼 교통여건은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주거환경도 쾌적하다. 길 하나를 사이에 두고 중앙공원이 위치해 탁 트인 조망을 자랑하며, 약 15만㎡ 규모의 한얼공원과 수리산도 가까워 자연환경이 쾌적하고 입주민들이 산책이나 가벼운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다.

모델하우스는 경기 안양시 호계동 555-15번지에 위치하며, 입주는 2018년 2월 예정이다.
1670-6012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