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스틸(3,310220 +7.12%)은 21일 배선화 회장이 자사 보통주 100만980주를 증여, 자사주를 취득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