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대로 중심가 코너 빌딩=대지 500㎡, 연면적 1791㎡의 전 층 근생 건물. 24시간 유동인구 풍부한 상권으로 보증금 6억원, 월 6600만원에 프랜차이즈 우량 임차인에게 공실 없이 임대 중. 수익률 5% 이상. 향후 지가 상승 기대. 160억원. (02)512-8874 강남 원빌딩 김원상

◆서울 홍대입구역 로데오거리 중심가 수익형 빌딩=대지 390㎡, 연면적 1450㎡의 지상 7층 신축 건물. 보증금 4억원, 월 2850만원에 전 층 근생시설로 임대 중. 홍대상권 확장에 따른 수혜 기대. 시세보다 30% 낮은 급매물. 60억원. (02)511-2297 강남 리얼티코리아 유진석

◆경기 부천시 역세권 수익형 빌딩=전출역 인근 대지 1400㎡, 연면적 2600㎡의 9층 규모 건물. 상권 활발한 곳으로 보증금 2억원, 월 2700만원에 공실 없이 임대 중. 52억원 (02)543-8846 서초 두바이 유만경

◆서울 신사동 로데오거리 근생 빌딩=대지 300㎡, 연면적 500㎡. 보증금 2억원, 월 1200만원에 공실 없이 임대 중. 1금융권 대출 30억원 가능. 향후 6층 규모로 신축 시 월 수입 2500만원, 수익률 5% 가능. 중심도로 가시성 확보. 급매가 52억원. (02)512-7706 강남 원빌딩 김원상

◆서울 강남구 역세권 코너 빌딩=대지 480㎡, 연면적 1700㎡의 엘리베이터 갖춘 7층 건물. 보증금 5억원, 월 2200만원에 공실 없이 임대 중. 주차(12대) 편리하고 유동인구 풍부해 임대 및 사옥용 적합. 급매가 47억원. (02)534-8878 서초 스카이 이기종

◆경기 일산 대단지 아파트 앞 수익형 빌딩=대로변 코너 대지 500㎡, 연면적 1590㎡의 6층 건물. 보증금 5억원, 월 2730만원(관리비 별도)에 병원, 약국, 대기업 프랜차이즈 등으로 공실 없이 임대 중. 수익률 7%. 시세 이하 급매물. 51억원. (02)598-9799 서초 지앤지 정성희

◆서울 역삼역 역세권 수익형 빌딩=대지 250㎡, 연면적 690㎡의 엘리베이터 갖춘 5층 건물. 내외관이 수려하고 상권이 활발해 보증금 2억원, 월 1600만원에 공실 없이 임대. 급매가 35억원. (02)535-6709 서초 스카이 이기종
◆서울 송파구 초역세권 코너 빌딩=대지 400㎡, 연면적 810㎡의 5층 건물. 보증금 3억2000만원, 월 950만원에 임대 중. 입지가 좋고 주변에 대형 개발호재 풍부. 28억원. (02)566-3388 강남 뉴스타 이홍연

◆인천 구월동 역세권 수익형 빌딩=인천시청역 도보 2분 거리 백화점 및 관공서 밀집지역 대지 245㎡, 연면적 620㎡의 지하 1층~지상 3층 건물. 보증금 1억7000만원, 월 670만원. 실투자 7억8000만원. 인천문화회관, 대단지 아파트 인근. 급매 17억5000만원. 010-3651-5595 인천 삼성공인 김명호

◆전북 남원시 지리산IC 인근 관광호텔=지리산 백무동 뱀사골 가는 길목 토지 1만7000㎡, 연면적 4400㎡의 성업중인 호텔. 객실 2개동(총 54개), 상가 1개동(카페, 세미나실, 식당 등). 산지관광특구, 지리산케이블카 수혜 지역. 융자 10억6000만원, 실투자 8억2000만원. 사정상 급매. 18억8000만원. 전속중개. (063)625-3106 인월공인 공남수


◆경기 수원시 대로변 수익형 빌딩=대지 530㎡, 연면적 2600㎡의 8층 건물. 보증금 4억2000만원, 월 3100만원에 전 층 근생 및 업무시설로 임대 중. 수익률 8.5%. 관리상태 및 접근성 우수. 48억원. (02)512-7726 강남 원빌딩 김원상

◆서울 강남구 더블역세권 중심가 근생 빌딩=오피스 밀집지역 유동인구 풍부한 먹자거리 중심가 코너 대지 243㎡, 연면적 582㎡. 보증금 1억5000만원, 월 1450만원에 임대 중. 투자 및 임대수익용 적합. 36억원. (02)6006-0040 서초 해준 신경욱

◆서울 종로구 신교동 전원주택 부지=인왕산 자락 언덕 위 대지 850㎡, 연면적 330㎡. 전면으로 남산이 조망되고 광화문ㆍ시청이 인접해 도심 속 전원주택 부지로 적합. 주인 직거래. 010-7335-1740


한경 매물마당 상담·문의 : (02)3277-9966 landplu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