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카카오는 19일 타법인 주식(록앤올) 취득에 대한 일부 대가 지급을 위해 자기주식 15만8753주(약 169억원)를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위탁투자중개업자는 삼성증권이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