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은 증권·금융 관련 캡테크 3개 업체(두나무, 씽크풀, 위버플)와 '캡테크 생태계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캡테크(CapTech)란 자본과 기술의 합성어로 자본시장 분야의 핀테크를 지칭한다.

예탁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캡테크 업체와 소통, 협력 체계를 마련해 앞으로 필요한 증권정보 발굴과 공유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캡테크 업체가 참여하는 '캡테크지원협의회'를 정기적으로 개최한다는 방침이다.

예탁원 관계자는 "기존 증권정보포털(세이브로)가 가진 풍부한 증권정보와 캡테크 업체가 가진 아이디어의 결합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