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브시스터즈(15,750650 -3.96%)는 모바일게임 개발사에 대한 투자 전문 창업투자회사인 데브시스터즈벤처스를 설립했다고 11일 공시했다.

데브시스터즈벤처스의 자본금은 100억원으로 데브시스터즈의 지분율이 100%이다. 이는 데브시스터즈 자기자본의 5.1%에 해당한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