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메이드예당(2,03010 +0.50%)은 7일 종속회사인 (주)드림티엔터테인먼트가 신주 60만주를 발행해 16억8000만원 가량을 조달하는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배정 대상은 디에스투자자문, 한화투자증권, 신한캐피탈, 신한금융투자 등이다. 납입일은 오는 8일이다.

신주발행가액은 주당 2800원이다. 회사 측은 유증의 이유에 대해 "코넥스 상장 및 운영자금 조달 목적"이라고 밝혔다.

최성남 한경닷컴 기자 sul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