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삼성물산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건설 현장의 협력사 근로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카네이션 달아드리기 행사를 열었다고 7일 밝혔다.

삼성물산 안양덕천재개발 현장에서는 지난 6일 안전 우수자 시상식과 함께 어버이날을 기념해 삼성물산 현장 직원들이 직접 준비한 카네이션과 선물을 협력사 근로자들에게 전달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삼성물산은 건설 현장의 상호존중 문화를 정착하고 근로자의 안전 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5월 한 달 동안 ‘근로자 감성 안전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국내 현장에서는 현장 여건에 따라 어린이날에 근로자의 자녀들을 위해 학용품을 선물했고, 부부의 날에는 영화티켓 추첨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캠페인과 함께 근로자 작업환경 개선 활동도 진행중이다. 근로자 근무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근로자가 사용하는 화장실, 편의시설, 휴게시설 등을 정비하는 한편 현장별로 실내에 화단을 조성해 근로자 휴식 공간을 넓히고 잇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