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에타(5,28020 +0.38%)는 7일 최대주주인 조재위 대표이사가 보유 중인 300만주(1만2900원)를 다산네트웍스에 387억원 상당에 양도하는 주식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주식 양수도 이후 최대주주는 다산네트웍스로 변경된다.

최성남 한경닷컴 기자 sul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