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온 런칭 4주년 기념 ‘크레온 북(BOOK)-릴레이’ 프로젝트
-1만2000여명 참여…15곳 시각장애아동 관련시설에 기증


대신증권(13,400200 -1.47%) 크레온이 시각장애아동들에게 점자 동화책을 기증했다.

크레온은 28일 ‘크레온-북(BOOK) 릴레이’ 프로젝트를 통해 만든 점자 동화책을 국립서울맹학교 등 전국 15개 학교 및 관련단체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크레온이 런칭 4주년을 기념해 진행한 ‘크레온-북 릴레이’ 프로젝트는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책 보급률이 낮은 것에 착안해 기획, 고객들이 홈페이지(http://creonbook.com)에 접속해 동화책 내용을 한 줄씩 입력하면 크레온이 총 10종의 점자 동화책을 완성하는 프로젝트다.

이번 프로젝트는 1만2000여명의 고객들이 점역에 참여했다. 고객들의 참여로 만들어진 10종류의 점자책은 국립서울맹학교를 비롯해 한빛맹학교,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서귀포 기적의 도서관 등 총 15곳의 시각장애아동 관련단체와 시각장애아동들에게 기증된다.

김상원 대신증권 크레온영업부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총 1만 2천명의 고객과 크레온이 함께 만든 뜻 깊은 행사“라며 “앞으로도 크레온은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젝트를 통해 고객들의 사랑을 사회에 환원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