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르비텍(6,540740 +12.76%)은 김병규씨가 장내 매수를 통해 지분 5.48%(46만7251주)를 보유, 주주가 됐다고 24일 공시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