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는 이달 22일과 23일에 부산 서면지점과 서울 노원역지점에서 각각 중국 후강퉁 투자세미나를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달 1일부터 후강퉁 투자 정보를 제공하는 전국 순회 투자세미나를 진행해 왔다.

신한금융투자의 중국전문 리서치 팀인 ‘차이나데스크’가 전국 증권지점을 직접 방문, 진행하는 이번 후강퉁 투자세미나는 ‘중국경제 및 중국증시’에 대한 심도 있는 강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차이나데스크 박석중 수석연구원이 강사로 나서 후강퉁 유망 종목 분석, 중국 경제 및 증시전망과 질의 응답을 진행한다.

이번 세미나는 이달 22일 부산 서면지점, 하루 뒤인 23일에는 서울 노원역지점에서 열린다.관심 있는 고객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고, 자세한 사항은 해당지점 대표번호로 문의하면 된다.

이민하 한경닷컴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