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형 임대주택사업 등 부동산 개발사업 공동 추진키로
국공유지와 역세권 중심, 도시재생 운영사업 신규 사업모델 창출도

(왼쪽부터)IBK투자증권 허준 부사장, ㈜신영 정춘보 회장, IBK기업은행 김영규 부행장

[ 김하나 기자 ]신영은 부동산개발 및 기업형 임대주택사업을 위해 IBK기업은행 컨소시엄과 업무제휴 협약을 20일 체결했다. 신라호텔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신영 정춘보 회장과 IBK기업은행 김영규 부행장, IBK투자증권㈜ 허준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신영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기업형 임대주택을 포함한 부동산 개발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상호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다. 전략적 투자자인 신영은 부동산 개발 노하우를 제시하고 재무적 투자자인 IBK기업은행 및 IBK투자증권은 부동산 금융시장의 재원조달의 역할을 하게 된다.
국공유지와 역세권을 중심으로 한 도시재생 운영사업의 새로운 사업모델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신영은 지난해 주택관리업에 진출한 계열사 ㈜신영에셋을 통해 안정적인 임대주택 운영과 임차인이 원하는 주거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신영 정춘보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저금리 시대의 풍부한 유동자금을 활용, 임대주택사업을 본격 추진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며 “개발에서 관리운영 단계까지 일체화된 시스템으로 사업을 전개해 임대주택사업 시장에 새로운 롤모델을 제시할 것” 이라고 밝혔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