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증권(3,68010 -0.27%)은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유진ACPC스팩2호(이하 유진스팩2호) 수요 예측에서 191.5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올해 들어 진행한 스팩 기관투자자 수요 예측 경쟁률 중 최고치다.

유진스팩2호는 공모가 2000원으로 500만주를 모집해 총 100억원의 자금을 조달한다. 이 중 기관투자자 배정 물량 300만주에는 총 199개 기관이 참여, 5억7460만 3000주를 신청했고 1조1495억600만원이 몰렸다.
유진투자증권 관계자는 "스팩(SPAC)은 원금이 보장되는데다 주가 상승을 통한 추가 수익을 기대할 수 있어 저금리 시대의 대체상품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하는 일반공모는 오는 16일~17일 공모가 2000원, 200만주를 모집해 총 40억원 규모로 청약이 진행된다.

1인당 최대 청약한도는 20만주, 4억원이다. 청약 접수 및 관련 문의는 유진투자증권 전국 지점 또는 고객만족센터(1588-6300)을 통해 가능하다.

한경닷컴 채선희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