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닛케이 평균주가(닛케이 225)가 15년 만에 2만선을 돌파했다.

10일 일본 도쿄증권거래소에서 닛케이평균주가는 오전 9시 9분 현재 전날보다 63.06포인트(0.32%) 오른 20000.54를 나타냈다.

이는 2000년 3월말 이후 15년 만에 처음으로 2만선 고지를 다시 밟은 것이다.

한경닷컴 채선희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