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120,0002,500 -2.04%)은 최양하 대표이사 회장의 지난해 연봉이 17억6307만원이라고 31일 사업보고서를 통해 밝혔다. 이는 급여 13억5100만원, 상여 4억4200만원이 포함된 금액이다.

최 회장 외에 조창걸 대표이사 명예회장도 5억9678만원의 연봉을 받았다. 박석준, 강승수 사장과 이영식 부사장의 지난해 연봉은 각각 6억3344만원, 9억9250만원, 7억2512만원이다.

한경닷컴 권민경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