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비스티앤씨(1,46525 +1.74%)는 27일 합병으로 인해 취득한 자사주 200만주 전량을 무상 소각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한경닷컴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