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제이비가 26일 감사보고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엠제이비는 주총 1주일전까지 감사보고서를 제출하지 못해 감사보고서 미제출 기업으로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엠제이비의 외부감사인인 신한회계법인은 감사의견 '한정'에 계속 기업 존속 불확실성 사유가 있으며, 내부 회계 관리 제도 검토 의견도 비적정에 해당한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