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저개발국 아동 및 지역주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삼성물산은 창립 77주년을 맞아 해외 저개발국 및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했다.

삼성물산 임직원들은 지난 2주간‘희망 필통 만들기’에 참여했다. 23일에는 건설 및 상사부문 임직원 약 70명이 모여 ‘희망 티셔츠’를 제작했다.

삼성물산은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필통과 티셔츠를 현재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는 해외 저개발국 지역주민과 학생들에게 기증할 예정이다.

건설부문은 방글라데시 하비간즈시(市) 지역주민의 의료/보건 지원 사업을 하고 있다. 상사 부문은 케냐 고등학교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멀티미디어실 설립을 지원하고 있다.

삼성물산 임직원들은 각 사업장 인근 지역 에서 ‘봄 맞이 청소’등의 자율적인 봉사활동도 실시했다. 상사부문 신입사원들은 자매농촌인 충북 진천군 백곡면을 찾아 일손을 도왔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