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는 '금융투자 절세가이드'와 '자산관리가이드(전3권)' 2015년 개정판을 발간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개정판은 고령화 시대를 맞이해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진 세테크와 자산관리에 도움을 주기 위해 발간됐다.

금융투자 절세가이드는 세제혜택 금융투자상품과 지난해 11월 달라진 금융실명법에 대한 내용을 추가 했다. 자산관리가이드는 퇴직연금과 사적연금 인출전략방법 등에 대한 내용을 보강했다.

최병철 사무국장은 "저금리 시대의 투자자들에게 다양한 금융투자상품을 활용한 절세 및 효율적 자산관리의 지침서로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투교협은 금융투자교육 참석자들에게 가이드북을 무료로 배포할 계획이다.

한경닷컴 박희진 기자 hotimpac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