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기획(18,750100 -0.53%)이 '갤럭시S6' 수혜 전망에 상승세다.

16일 오전 9시11분 현재 제일기획은 전 거래일보다 400원(1.82%) 상승한 2만2350원에 거래됐다. 외국계 주문창구인 모건스탠리 메릴린치 등을 통한 매수 주문이 활발하다. 외국계 주문 총합은 6148주 순매수.

이날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대비 9.4% 증가한 6931억원, 영업이익은 24.1% 늘어난 262억원 이어 2분기에는 사상 최대 수준인 매출 8447억원(24.4% 증가), 영업이익은 582억원(33.2%)를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2분기에는 삼성전자의 갤럭시S6 광고가 집중될 가능성이 크다는 것.

또 홍 연구원은 "국내에서는 통신3사의 마케팅 증가가 판매촉진비보다 광고비용으로 증가할 가능성에 무게가 실린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