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이라 함은 오피스와 호텔의 합성어로 낮에는 업무를, 저녁에는 별실에 일부 숙식을 할 수 있는 공간을 설계한 형태의 건축물을 말한다. 주 용도는 업무시설이며 건축법상에서는 이를 업무시설로 분류하기 때문에 1가구 2주택에 해당되지 않는다. 주 고객은 변호사·회계사·세무사·교수·화가·원어민 교사·학원 교사등 전문직 종사자들이 주를 이루며 최근에는 중견기업 및 중소기업에서 분양·임차해 법인의 회의실 및 사무실로 사용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불당동에는 주로 작은 평형의 원룸, 도시형 생활 주택만 있는데 불당아름채는 원룸, 투룸, 투베이 등 다양한 타입(전용 면적 33㎡~59.9㎡)으로 구성돼 있다. 슬라브 두께를 50mm를 추가 시공하고, 세대 간 벽체를 ALC 블럭에 석고보드를 양 옆 두 겹으로 대어 층간 소음과 세대간 소음을 최소화했다. 천장고도 2.5m로 기존 오피스텔보다 20cm 이상 높아 쾌적하며 시원한 인테리어도 돋보인다.

천안 아산 지역은 2000년부터 삼성전자 배방공장, 삼성 디스플레이, 삼성 코닝 등 주로 삼성계열사가 입주하면서 부터 매년 인구가 3만명 이상씩 증가하고 있다. 2014년말 현재 92만명으로 곧 100만명 시대가 도래할 예정이다.
천안 아산 신도시와 도로 하나를 사이에 둔 불당아름채는 2월 준공을 완료해 계약 즉시 입주 하거나 임대수입을 거둘 수 있어서 준공되기까지 불안해 하거나 기다릴 필요가 없다.

상가는 1년 임대수익 확정보장에 분양가는 1층 3.3㎡당 1800~1400만원, 2층은 3.3㎡당 550~650만원. 오피스텔은 3.3㎡당 555만원~615만원, 공동주택은 3.3㎡당 769~851만원 선이다. 상가는 50% 대출(3.7%), 오피스텔 40%(3.5%) 대출이 가능하다.

문의 : 041-522-9700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