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388km 철도PJT와 연결된 항만PJT의 EPC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

[ 김하나 기자 ]포스코건설은 인도 최대 민간발전사업자이자 최대 석탄수입업체인 아다니 그룹(Adani Group)의 호주 자회사인 아다니 마이닝(Adani Mining)社와 호주 보웬(Bowen) 지역 인근의 애봇 포인트(Abbot Point)에 약 10억 달러(호주달러) 규모의 수출항만인 ‘터미널 제로(Terminal Zero)’ 건설을 위한 EPC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터미널 제로’ 항만은 아다니 그룹의 호주 내 첫번째 투자사업이다. 향후 카마이클 광산 등에서 채굴된 고품질의 석탄을 아시아 지역에 수출하기 위한 요충지 역할을 하게된다. 아다니 그룹은 1단계 사업으로 항만을 연간 4000만t에서, 단계적으로 연간 7000만t까지 수출용량을 늘릴 계획이다.
아다니 그룹은 인도 최대 민간발전사업자 겸 항만인프라 개발사업자이다. 아다니 그룹은 현재 총 9240MW 규모의 발전설비를 운영하고 있다. 세계 최대규모의 석탄 수입항인 인도 문드라(Mundra) 항을 포함해 8개의 민자항만을 보유하고 있다.

국내 EPC 건설업체 대표주자인 포스코건설은 국내외 석탄 저장과 원료처리설비, 베트남 까이맵 국제 항만 건설 프로젝트 등 다수의 항만 프로젝트 시공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EPC 우선협상대상자 선정과 더불어 양사간 전략적 파트너쉽까지 형성되면서 향후에도 많은 후속공사 계약이 이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