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하우스 방문객 1명당 100원씩 적립해 쌀 1000kg 마련
'이천 설봉 3차 푸르지오' 4일 1·2순위 청약…5일 3순위 접수
[최성남 기자] 대우건설(대표이사 박영식)의 '이천 설봉 3차 푸르지오' 분양사무소 직원들은 지난 3일 이천시청을 방문해 ‘사랑의 쌀’ 1000kg을 전달했다.

분양사무소 측은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모델하우스를 찾은 내방객 1명당 100원을 적립하는 방식으로 성금을 조성했다. 거기에 일정금액을 더해 이번에 기증한 쌀을 마련했다.

한철희 대우건설 분양소장은 "연말을 맞아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자는 취지로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주말 3일 동안 2만3000명이 넘는 방문객이 모델하우스를 찾아 목표했던 금액을 달성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대우건설의 '이천 설봉 3차 푸르지오'는 이천시 증포동 116번지 일대에 공급하는 554가구 규모의 아파트로 전 가구가 전용면적 59~84㎡의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12월 4일 1·2순위, 12월 5일 3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