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주택용지 49필지, 20~21일 신청접수에 1만2000여명 몰려
3.3㎡당 200만원대, 27~28일 계약 실시

[ 김하나 기자 ]원주기업도시는 지난 20일~21일간 진행한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 49필지 신청에 1만2000여명이 몰리며 평균 약 245대 1, 최고 1,115대 1의 최대경쟁률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원주기업도시 사업지구 내 획지형 단독주택(점포용지) 1~4블록 획지면적 252~478㎡ 총 119필지 중 49필지를 공급한다. 1블록은 획지면적 252~323㎡ 15필지, 2블록은 획지면적 291~478㎡ 9필지, 3블록은 획지면적 304~469㎡ 13필지, 4블록은 획지면적 305~375㎡ 12필지이다.

최고층은 3층 이하, 1층 전부를 근린생활시설 또는 주차장으로 설치하는 경우에는 4층까지 건축할 수 있다. 가구수 제한이 없어 상품가치가 높다는 평이다.
신청자에 한해 24일 2시 원주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에서 추첨이 이루어졌다. 향후 일정은 27일~28일 이틀간 계약이 진행된다. 대금납부방법은 계약금 10%, 중도금 및 잔금은 계약 후 4회 분할납부이다.

공급가격은 3.3㎡당 200만원대로, 토지사용가능시점은 2016년 2월로 되어있다. 2015년 2월께에는 90여 가구의 점포겸용 단독주택용지도 추가로 공급할 예정이다. 하반기에는 공동주택용지내에 시범단지를 조성할 계획에 있다. 단독주택용지, 상업업무용지, 근린생활용지 등을 공급할 예정이다.

㈜원주기업도시는 원주시와 공동으로 시행하는 원주 지식기반형 기업도시 개발사업으로 원주시 지정면, 호저면 일원에 위치하고 있다. 약 529만㎡(약 160만평) 부지에 총 사업비 9480억원을 투입해 지식산업용지, 주거용지, 상업용지, 공공시설용지 등을 조성한다. 계획인구 2만50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연구와 생산, 주거, 문화 기능이 어우러진 복합 자족형 명품도시로 건설 중이다. 1577-5286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