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동인구 3만여명의 풍부한 배후 수요
위례신도시 중심인 위례중앙역과 대규모 광장 인접

[ 김하나 기자 ]한화건설이 위례 업무24블록에 위치한 상가, 위례 오벨리스크 ‘센트럴스퀘어(Central Square)’를 12월초 분양한다.

센트럴스퀘어는 오피스텔인 위례 오벨리스크의 저층인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약 1만5000㎡)로 조성된다. 영화관, 레스토랑, 은행 등의 상업시설로 운영될 계획이다.

상가는 강남권 최대 규모 신도시(약 4만3000가구, 판교의 1.5배)인 위례 신도시 내에서도 스트리트 상가 핵심에 있다. 이미 센트럴스퀘어 지하 1층에 위례신도시 최대규모(총 7개관 약 1000석 규모)의 롯데시네마 입점이 확정됐다. 지상 1층 132실과 2층 61실에 대한 분양이 진행 중이다.

센트럴스퀘어는 위례신도시를 대표하는 테마형 스트리트 상가로 영국 런던의 킹스크로스역(King’s Cross Station), 프랑스 파리 파사쥬(Paris Passage) 등의 유렵 건축물을 모티브로 디자인됐다.
강남으로 통하는 위례중앙역과 바로 인접하고 있으며 상가 앞으로 대규모 광장인 ‘모두의 광장(가칭)’이 있다. 지하 총 4개층에 넓은 주차공간(법정 주차대수 대비 150% 이상)을 확보했다. 이용자의 접근성과 편의성을 고려하여 다양한 내부동선을 구성했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센트럴스퀘어는 위례중앙역과 트램역(계획)이 들어서는 핵심 트랜짓몰에 위치했디"며 "유동인구가 3만여명이 넘을 것으로 예상돼 풍부한 배후수요로 핵심 상권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02)403-6060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