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1층, 지상 15~22층 11개동 용죽도시개발사업지구 첫 분양
전용 75~84㎡, 선호도 높은 중소형 92% 차지
전 가구 4베이 설계에 남향 위주 단지 배치

[최성남 기자] 대우건설은 오는 14일 '평택 비전 푸르지오(조감도)'의 모델하우스를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경기 평택은 삼성 반도체 공장, LG산업단지, 미군부대 이전 등의 개발호재가 몰려 있으며 인근에 신세계 복합쇼핑단지가 개발되고 있어 대규모 인구 유입으로 인한 신규 공급 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높은 지역으로 분류된다.

평택 용이동 용죽도시개발사업지구 A3블록에 지어지는 평택 비전 푸르지오는 지하 1층, 지상 15~22층 11개동 761가구 규모다. 전용면적별로 △75㎡ 148가구 △84㎡ 553가구 △119㎡ 60가구로 실수요층이 두터운 85㎡ 이하 중소형이 92%를 차지한다.

평택 비전 푸르지오는 용죽도시개발사업지구에 공급하는 첫 번째 푸르지오 브랜드 아파트이며 대우건설은 앞으로 A2-1, A4-1블럭에도 공급을 진행해 2000여 가구 규모의 브랜드 타운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38번 국도와 경부고속도로로의 접근성이 좋은 편이며 KTX신평택역 개통(예정)으로 서울 강남까지 20~30분내에 도달할 수 있을 전망이다. 터미널, 백화점, 시청 등 기존 비전동 생활권을 이용할 수 있어 용죽지구 내 첫 입주임에도 생활에 불편함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단지 바로 옆에는 동부공원이 자리하고 있으며 배다리생태공원도 인근이다. 소사벌초등학교도 가깝고, 용죽지구 내 초중고교가 신설될 예정이라 교육 환경도 개선된다.

생활 편의 설비도 적용된다. 각 가구에는 센서식 씽크절수기, 수세미 살균건조기, 배터리 교환이 필요없는 디지털 도어록이 설치된다. 실시간 에너지 모니터링 시스템, 스마트 일괄제어 시스템, 대기전력 차단 장치, 태양광 발전 시스템 등의 에너지 절약 상품도 마련된다.

주거 동은 남향 위주로 배치돼 채광이 유리할 전망이며 단지 중앙에 조성된 중앙광장과 단지 동측과 서측으로 바람길을 확보한 단지 설계가 인상적이란 평가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900만원대 초반으로 공급될 예정이며 모델하우스는 평택대학교 정문 맞은편(평택시 소사동 산 2-1)에 위치한다. 입주는 2016년 12월 예정이다. (분양문의 1670-7087)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