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넥스시장의 거래 대금이 4일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코넥스시장의 거래대금은 25억5000만 원으로, 지난 2월24일 세워진 직전 최고치(24억2000만 원)를 넘어섰다.

이날 에이비온(8,790140 +1.62%)이 약 12억2000만 원 어치 거래됐고, 얼마 전 코스닥시장으로의 이전상장이 결정된 하이로닉(7,60070 -0.91%)(거래대금 약 11억1000만 원)과 엔지켐생명과학(95,3004,200 +4.61%)(약 1억5000만 원)도 대규모 거래가 이뤄졌다.

지난주(10월 27∼31일) 일평균 거래대금은 4억 원으로 올해 일평균 거래대금인 3억2000만 원을 웃돌았다.

이효정 한국거래소 코넥스시장운영팀장은 "최근 코스닥시장으로의 이전 상장이 확정된 코넥스시장 종목이 늘어나면서 코넥스시장에 대한 투자자의 관심이 커진 듯하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