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족들과 ‘한화 아쿠아플라넷 일산’ 다녀가

한화건설 이근포 사장(앞에서 두번째줄 중앙 오른쪽)을 비롯한 임직원 봉사단과 다문화가족들이 ‘한화아쿠아플라넷 일산’을 관람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김하나 기자 ]한화건설은 한화그룹 창립 62주년을 기념해 다문화가족들과 함께 ‘한화 아쿠아플라넷 일산’을 관람했다고 23일 밝혔다.

행사에는 한화건설 이근포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봉사단이 참여해 다문화가족들과 뜻깊은 시간을 함께 했다. 이 사장은 “한화건설은 앞으로도 그룹 김승연 회장의 경영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바탕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화그룹은 지난 10월 9일 창립 62주년을 맞아 10월 말까지 전국 22개 계열사 65개 사업장 임직원들이 릴레이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