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래곤플라이(대표이사 박철우)는 ㈜영실업(대표이사 한찬희)과 지난 10월 2일 공동 사업 계약을 체결하고 인기 캐릭터 '또봇'과 '바이클론즈'를 소재로 한 모바일게임을 개발 중이라고 금일(14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또봇'과 '바이클론즈'의 전세계 모바일 게임 판권을 확보한 드래곤플라이는 2014년 말 출시를 목표로 게임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봇 & 바이클론즈'모바일 게임은 아이들의 영원한 로망인 ' 로봇변신'과 '합체'를 핵심 콘텐츠로 경쾌하고 아기자기한 게임성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양사는 2014년 초부터 '가속스캔들', '꽃보다 할배'로 다져진 드래곤플라이의 개발력과 국내 완구시장을 장악한 영실업의 캐릭터 파워를 결합시킬 수 있는 사업을 논의해 왔으며, 이번 계약 체결로 그 결실을 맺게 됨에 따라 향후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해 적극적인 상호 협조와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한편, 변신 자동차 '또봇'은 국내 완구시장 1위 기업인 영실업이 2009년 야심 차게 선보인 캐릭터로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 사이에서도 수집 열풍을 불러일으킨 장본인이다. 2013년 연말 주요 대형마트는 물론 각종 온라인쇼핑몰에서 남아완구부문 1위를 기록했으며, 2014년 8월부터 싱가포르 대만, 필리핀 등 해외국가에 '또봇' 완구와 애니메이션의 동시 수출을 확정할 정도로 해외에서의 인기도 높다.

드래곤플라이 박철우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의 합류로 드래곤플라이의 모바일게임 라인업이 한층 두터워 졌다.'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시장 진출도 노리고 있는 만큼 이미 여러 국가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또봇'의 캐릭터 파워가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게임톡 이광준 기자 junknife@naver.com



드래곤플라이, '꽃보다 할배'와 함께 베트남 여행가자!
드래곤플라이–배재대학교 산학협력 협약식 실시하다
드래곤플라이, 상반기 매출액 112억원 기록해
드래곤플라이, 스페셜포스 10주년 기념 '스페셜 한'파티 개최

게임톡(http://www.gameto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