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하나 기자 ]한화건설은 지난 주말 창립기념일을 맞이해 경영목표달성 및 무재해 결의 산행을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청계산에서 진행된 행사에는 한화건설 이근포 사장을 비롯한 임원 및 팀장 등 120여명이 참여했다. 청계산 이수봉에 오른 한화건설 임직원들은 경영목표달성 및 무재해 결의문을 낭독했다.

이 사장은 산행에 참여한 임원·팀장들과 격의없는 소통을 나누고 노고를 격려했다. 그는 "임직원 모두가 전사적으로 역량을 집중해 경영목표 및 무재해 달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당분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