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예슬 페이스북

'홍예슬 유민상'

개그맨 노우진이 유민상이 후배 홍예슬에 호감이 있다고 폭로해 화제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TV ‘개그콘서트’의 새 코너 ‘유민상 장가보내기 프로젝트’ 코너에서 노우진은 유민상이 홍예슬에 사심이 있다고 폭로했다.

‘유민상 장가보내기 프로젝트’는 유민상을 결혼시키기 위해 만든 코너로 이날 개그맨 송영길은 후배 개그맨들에게 “이 형이 장가 가겠냐? 이 코너는 그냥 우리 출연료 챙겨주려 하는 거다. 이 코너 계속 가”라고 말해 관객을 폭소케 했다.

유민상의 동기인 개그맨 노우진은 “유민상 형은 바보스러울 정도로 한 여자만 바라보는 순정파다. 나이트클럽에서 부킹해도 한 여자만 본다”며 “최근에 문 여자는 신인 개그우먼 홍예슬이다”고 폭로했다.
노우진이 언급한 홍예슬은 KBS 28기 공채 개그우먼으로 최근 ‘개그콘서트’에서 ‘취해서 온 그대’라는 코너에 출연하며 뛰어난 미모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유민상의 홍예슬 사심 폭로에 네티즌들은 “홍예슬 예쁘다”, “홍예슬, 유민상이 반할만하네”, “홍예슬 정말 개그우먼 맞아?”, “홍예슬 김지민 보다 예쁘네”, “홍예슬 배우해도 되겠다”, “홍예슬 사심 폭로 유민상 민망하겠다”, “홍예슬 유민상 궁금해”, “홍예슬, 유민상 마음 받아줘라”, “홍예슬 정도면 눈도 높을 듯, 유민상 상처받지 마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