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인프라가 뛰어난 2-2생활권 P2권역
'더샵'과 '힐스테이트'의 만남으로 세종시 내 랜드마크 브랜드 타운 형성

[ 김하나 기자 ]포스코건설과 현대건설(50,2001,100 -2.14%)이 세종시에 '세종 더샵 힐스테이트'를 10월 초 분양할 계획이다.

세종시 2-2생활권 P2 권역에 조성되는 '세종 더샵 힐스테이트'는 지하 2층~지상 29층, 28개 동, 전용면적 59~133㎡, 총 1694가구로 구성된다.

2-2생활권은 세종시에서도 처음 지정된 '특별건축구역'이다. 창의적인 디자인과 기능을 강조한 주거 입지에 대형 건설사의 대단지 아파트가 잇달아 분양을 앞두고 있다. 그만큼 핵심 주거지역으로 손꼽히고 있다.

'세종 더샵 힐스테이트'가 들어서는 P2권역은 세종시 내에서도 생활 인프라가 우수한 지역으로 교통과 교육, 생활편의시설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중앙행정타운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고, 세종시 핵심 교통수단인 BRT정류장과 인접해 있다. 세종시를 한 바퀴 순환하는 구간인 한누리대로와도 바로 근접해 있어 편리한 교통환경을 자랑한다.

인근에 대규모 백화점 등 유통시설이 들어서 세종시의 중심상업지역이 될 2-4생활권이 있다. 단지 바로 앞에는 대규모 근린공원이 있다. 초·중·고가 도보 이용 가능한 거리에 개교 예정이다. 유치원과 보육시설도 단지 앞에 조성될 예정으로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포스코건설 '더샵'과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의 만남으로 세종시 내 최고의 랜드마크 브랜드타운을 조성한다. 모델하우스는 세종특별자치시 대평동 264-1번지 일원에 조성될 예정이다. (044)868-3933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