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가는 '카나브'

입력 2014-08-29 02:16 수정 2014-08-29 02:16

지면 지면정보

2014-08-29A18면

보령제약은 28일 경기 안산 공장에서 멕시코로 수출하는 고혈압 신약 ‘카나브’의 첫 선적 행사를 열었다. 김승호 보령제약그룹 회장(오른쪽 세 번째)과 후안 페드로 멕시코 스텐달사 부사장(네 번째), 이경호 제약협회장(다섯 번째) 등이 기념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보령제약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김영란법 시행 1주년, 어떻게 생각하세요?

  • 부패방지를 위한 획기적 계기로 현행 유지해야 124명 66%
  • 민생경제 활성화 위해 현실에 맞게 금액 수정해야 65명 3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