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암 오벨리스크 2차

상암DMC는 MBC 신사옥, 삼성SDS를 비롯해 KBS, SBS, CJ E&M, LG CNS 등 800여개 기업과 6만8000여명의 종사자가 상주 예정으로 임대수요는 폭발적으로 늘어나는데 공급은 부족해 더 할 나위 없는 골드클래스 수익형 투자처이다.

이를 증명하듯 상암DMC 요지에 들어서는 ‘상암 오벨리스크 2차’는 최고 25.5대 1, 평균 6.2대 1의 경쟁률을 보이며 주택형 청약이 마감됐다. 더구나 최근 예상 사업비 1조5000억원 규모의 ‘수색~상암DMC역 복합단지’ 조성 발표로 ‘상암 오벨리스크 2차’에 대한 투자가치는 더욱 치솟고 있다.

지하 3층, 지상 10층 전용면적 21~44㎡ 732실로 구성된 이 오피스텔은 단지 바로 앞에 문화공원 조성 예정이며 대규모 아파트단지와 인접해 유해시설에 따른 소음발생의 피해가 없는 쾌적한 주거환경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된다.
한화건설은 전자레인지, 세탁기, 에어컨, 냉장고 등 빌트인 가전제품과 붙박이장, 신발장 등 가구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소규모 오피스텔이 적용하기 힘든 자주식 주차장, 홈네트워크 시스템, 태양광 발전 등을 갖췄다.

한화건설 신완철 상무는 “상암 DMC로 인해 임대수요가 풍부한 브랜드의 대규모 소형 오피스텔”이라며 “뛰어난 입지 및 주변 환경까지 갖춰 문의가 끊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주택전시관은 마포구 월드컵북로 361 DMC이안상암 2단지 2층에 위치하며, 입주는 2015년 1월이다.

문의 : 02-302-0700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