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별바라기' 방송 캡처

조성모 아내 구민지

가수 조성모가 자신의 아내 구민지에 관련된 루머를 해명했다.

조성모는 구민지와 우연히 한 모임에서 만나 첫 눈에 반해 3년간 연애를 시작했다. 1998년 MBC 27기 공채탤런트로 데뷔한 구민지는 털털한 성격이며, 조성모가 다쳤을 당시 끔찍히 간호를 해준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2010년 11월 결혼을 하게 된 두 사람 사이에 루머가 돌기 시작했다. 구민지가 조성모의 빚을 모두 갚아주기로 해서 결혼을 했다는 것.

그러나 조성모는 17일 MBC '별바라기'에서 루머는 사실이 아니라고 밝히며 "당시 실제로 빚도 없었고 그런 건 결혼의 조건이 될 수 없다. 결혼을 전제로 만나던 사이였고 발표를 급작스럽게 한 것 뿐"이라고 말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조성모 아내 구민지, 남다른 미모의 소유자네" "조성모 아내 구민지, 역시 루머는 사실이 아니었군" "조성모 아내 구민지, 행복해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