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독거노인 9가구에 장마철 대비 도배·장판교체 등 주택 개보수
"건설기업의 강점 살려 이웃사랑 실천"

[김하나 기자]대우건설은 열악한 주거환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포구 독거노인 9가구에 장마철 대비 주거환경 개선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1일 밝혔다.

봉사활동에는 대우건설 건축·주택사업본부 임직원 40명과 푸르지오서비스 임직원 30명 등 총 70명이 참여했다. 도배, 장판 교체 및 페인트 칠 등 주거시설 개보수를 실시했다.

푸르지오서비스는 대우건설 아파트 브랜드 ‘푸르지오’의 관리 및 유지보수를 맡고 있는 기업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한 재능기부에 뜻을 모아 이번 봉사활동에 함께 참여하게 됐다.

대우건설은 작년부터 마포구 독거노인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시작했다. 올해로 두 번째를 맞았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