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염창동 재건축 총 152가구 중 조합원 제외 일반가구 할인 분양
5월말 준공, 계약 즉시 입주 가능 … 중간층 이상 포함, 발코니 무료 확장

쌍용건설이 서울 강서구 염창동 242-4번지 일대를 재건축한 '강서 쌍용 예가'를 일반 분양한다. 총 152가구 중 조합원을 제외한 일반 분양 가구를 최고 18% 할인분양한다.

'강서 쌍용 예가'는 지하 2층~지상20층 4개동 규모다. 전용면적별로는 ▲ 59.91㎡ 18가구 ▲ 84.90㎡ 123가구 ▲ 84.94㎡ 11가구 등이다.

분양가는 84.90㎡ 기준으로 최대 18% 할인(약 1억원)된 4억2000만 원대부터 공급된다. 계약금 10% 잔금 90% 조건에 발코니 확장은 무료다. 이달 말 준공 예정으로 계약과 동시에 동∙호수를 지정해 입주할 수 있다.

단지는 강서 최고 명문 중 하나인 염경초등학교를 비롯해 염동초, 염경중, 명덕외고, 세현고(기숙사형 사립고), 예일고 등 명문 학교가 몰려있다. 목동 학원가도 인접했다.
지하철 9호선 증미역 도보 5분(약 400m) 역세권에 위치해 강남과 시청, 여의도, 마포 등지를 30분 이내에 출퇴근할 수 있다. 올림픽대로와 강변북로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인근에 가양 이마트, 홈플러스, 강서구청, 강서보건소 등 생활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다. 한강시민공원, 염창공원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이경수 쌍용건설 분양소장은 “인근 전세가격이 매매가격 대비 80%에 육박해 실수요자들의 문의가 많다”며 “서울에서 우수한 학군의 즉시 입주할 수 있는 새 아파트를 18%나 할인된 가격과 취득세 1% 조건으로 구입할 수 있다는 것이 매력”이라고 말했다. (080)021-0777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