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0여개 협력회사와 함께 ‘안전,컴플라이언스 세미나’ 개최

삼성물산은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 갤러리에서 450여개 삼성물산 거래 협력회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안전, 컴플라이언스 세미나’를 열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 삼성물산은 올해 발생한 사회 안전기반 붕괴사고에 대한 근본원인을 고민하고, 삼성물산의 강화된 안전기준을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금 안전하십니까?" 를 주제로 사고의 근본원인을 ‘5-Why 기법’으로 분석했다. 안전사고의 시작부터 5번 분석할 필요가 있다는 내용이었다.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단순한 과실로 간단한 보수만 하면 될지, 근본원인을 파악하고 즉시 조치를 취해야 할 지를 단계별로 적어도 5번을 실제 고민해볼 수 있다는 것. 이 경우 어떻게 처리해야할지 함께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입찰과 담합 관련 사례를 살피고 바람직한 경영원칙을 다시 확인하면서 협력회사 경영자부터 솔선수범해줄 것을 당부했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