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인 가구 비중이 급격하게 증가하면서 주거비 부담을 줄일 수 있는 맞춤형 소형오피스텔에 실수요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중에서도 마곡지구 오피스텔은 풍부한 배후수요와 빼어난 입지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달 에스오일·호서텔레콤 등 4개 기업이 입주계약을 체결했으며 LG전자·LG이노텍 등 LG 11개사를 비롯해 31개 대기업과 55개 중소기업이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이화의료원·이화여대의대도 2016년 들어올 예정으로 상주인구 약 20만, 유동인구 약 60만 명에 이르는 최대 업무지구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마곡지구 내 유일한 급행환승역 마곡나루역(6월 확정)을 도보 2분거리로 이용 가능하며 9호선 라인을 이용하면 김포공항역 3분·여의도 5분대·강남 10분대로 도달할 수 있다.
인근에 컨벤션센터·마곡R&D·비즈니스센터 등이 위치해 있으며 NC백화점·롯데몰·김포공항아울렛·이마트·이랜드 등도 가까이 있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여의도 2배 크기의 호수공원 보타닉 파크와 생태공원이 인접해 있다.

인근 오피스텔의 분양가는 900~1000만원선인데 이 오피스텔은 서울최저가인 3.3㎡당 700만원대로 시세차익을 기대할 수 있다. 계약금 1200만원대, 청약통장이 필요 없고 신청금 100만원을 선착순으로 예금주:하나자산신탁(주) 수협:1010-1066-2296으로 입금하는 방식이다. 선착순 수의계약을 받으며 신청금은 계약이 이뤄지지 않으면 전액 환불한다.

문의 : 02-3664-8890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