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784가구(특별공급제외) 모집에 2648명 신청…평균 3.38대 1
10일 당첨자 발표…16~18일 당첨자 계약 실시

㈜효성이 경북 칠곡군에서 3번째 흥행에 성공했다. 지난해 1, 2차의 연타석 홈런에 이어 3차 분양으로 관심을 모았던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3차’의 청약 접수 결과 전 주택형이 순위내 청약이 마감됐다.


7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3~4일까지 진행한 1·3순위 청약 결과, 전체 784가구(특별공급제외) 모집에 총 2648명이 신청해 평균 3.38대 1의 경쟁률을 나타내며 전 주택형이 순위내 청약이 마감됐다.

이번에 공급된 5개 주택형(전용면적 59㎡, 74㎡ A·B·C타입, 84㎡) 중 4개는 수요자가 몰리면서 1순위(3일) 모집에서 청약이 끝났다. 최고 경쟁률은 가장 큰 주택형인 84㎡에서 나왔다. 118가구 모집에 1순위에만 663명이 몰려 5.62대 1을 기록하며 일찌감치 주인을 찾았다. 74㎡ A타입도 3대 1로 1순위 마감됐다.

4일 예비담첨을 포함한 3순위에서는 74㎡ C타입 88명 모집에 총 448명이 몰리며 5.53대 1을 기록했다. 그밖에 59㎡, 74㎡ B타입도 각각 2.05대 1, 2.88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구미국가산업단지와의 접근성과 쾌적한 생활환경, 그리고 1~3차 약 2000가구를 공급하며 지역내 입지를 단단히 쌓은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브랜드에 대한 수요자들의 기대감이 몰린 결과라는 게 분양관계자의 설명이다.

김준환 효성 분양소장은 “1,2차의 성공으로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의 프리미엄은 이미 검증됐다"면서 "이번 청약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둔 만큼 계약도 순조로울 것"이라고 말했다.

남율2지구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3차는 지하 3층~ 지상18층, 10개동 835가구로 전용면적 △59㎡ 216가구 △74㎡ 478가구 △84㎡ 141가구 등 중소형 주택형으로만 구성된다.

계약금 5%, 중도금 60% 무이자 조건이 적용된다. 청약 당첨자는 10일에 발표되며, 계약기간은 16~18일까지 사흘간이다. 모델하우스는 구미 수출탑 인근(구미시 신평동 330번지)에 마련돼 있다. 입주는 2016년 7월 예정이다. (분양문의 054-443-5990)

한경닷컴 최성남 기자 sul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