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유리 기자 ] 저비용항공사 이스타항공이 누적 탑승객 1000만명을 돌파했다.

이스타항공은 2009년 1월7일 김포-제주 첫 취항 후 5년 1개월 만에 인천-홍콩 노선 탑승고객 중 1000만번째 탑승 고객이 나왔다고 20일 밝혔다.

1000만 탑승객 돌파를 기념해 이스타항공은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에서 박수전 대표이사, 최종구 부사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 행사를 진행했다.

1000만 번째 고객은 홍콩으로 가는 이스타항공 ZE931편에 탑승한 임연진씨(24세, 직장인)로 친구들과 함께 홍콩으로 첫 여행을 가다가 행운을 안았다.

한편 이스타항공은 탑승객 1000만명 돌파를 기념해 인천-나리타/오사카 항공권을 편도 9만1400원(TAX포함 총액운임)부터 제공하는 특가 행사를 이스타항공 홈페이지(www.eastarjet.com)에서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한경닷컴 최유리 기자 nowhe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