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놓기만 하면 오르는 부동산 투자 시대는 끝났다. 저금리 시대가 이어지면서 돈 굴릴 곳 없는 요즘 ‘수익형 부동산 소액 투자’가 뜨고 있다.

매달 월급처럼, 퇴직 후 연금처럼 현금이 들어오는 안정적인 임대사업에 투자자들이 선호하는 지역은 ‘평택항’이라 입을 모은다.

평택은 삼성 100조, LG 60조 등 대규모 투자가 집중되고 있으며 약 270여개의 기업체들이 입주 완료 되어 있다. 또한 2만여 근로자들의 수요층과 지속적으로 유입되는 인구의 증가세로 고수익 수요자들로 인해 안정적인 임대사업이 가능하다.
1,000세대가 넘는 평택 스마트빌 듀오는 전세대 풀옵션 제공되며 KCC, 이건창호, 한샘가구 등 최고급 건축자재만을 사용하여 주거공간의 품격을 선보이고 있다. 3.3㎡당 500만원대의 거품 없는 실속 분양가로 실투자 2천만원대의 소액투자가 가능해 서울은 물론 평택시의 많은 투자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경부선 연결로 사통팔달 교통망을 갖추고 있으며 산업, 복선철도 등 서울 수서에서 평택을 잇는 KTX 개통 예정과, 서울-수원-평택-아산 간 전철의 역세권으로 서해안 고속도로, 외곽 순환도로 등을 이용해 인천 국제공항까지 빠른 이동이 가능하다.

시행 ㈜에스원디앤씨, 대한주택보증의 분양보증으로 신뢰도가 높은 평가가 이어지며 1,2차의 인기분양으로 3차 역시 벌써부터 문의가 쇄도하다.

모델하우스는 수원 IC 앞에 위치하고 있다.분양문의 1877-5533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