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3대 도시인 다낭시의 인프라 구축 사업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롯데건설은 베트남에서 6200만 달러(약 650억원) 규모의 고속도로 공사를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공사는 베트남 도로공사(Vietnam Expressway Corporation)가 발주했다. 베트남 제3의 도시인 다낭시와 꽝아이주를 연결하는 고속도로 건설공사다.
다낭시는 베트남 중부 휴양지로 국제상업도시다. 다낭시의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총연장 140km중 롯데건설은 왕복4차선 연장 14.6km의 구간을 건설하게 된다. 공사 기간은 36개월이다.

롯데건설은 이번 고속 도로 공사를 수주함으로써 앞으로 계획되어 있는 다낭-꽝아이 고속도로 사업의 추가 다른 공구 수주에 유리한 입지를 확보했다는 평가다.

롯데건설은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65층 규모의 대형 주상복합빌딩인 롯데센터 하노이 건설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베트남 북부 라오까이 지역에 총연장 66km의 철도 개량공사를 수주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